코로나 불황에 복권 판매 ‘급증’…판매액 5조 원대로 역대 ‘최대’

코로나19 대유행으로 불황이 이어지며, 연간 복권 판매액이 5조 원을 넘어서는 등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습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민주당 양경숙 의원이 기획재정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복권 판매액은 5조 4천200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