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재부상한 ‘대장동’ 대응 고심…檢 때리며 대야 역공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다시금 불거진 ‘대장동 리스크’에 대응할 방안 마련에 고민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구속된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이 압수수색을 받기 직전 이 후보의 ‘복심’으로 꼽히는 정진상 선대위 비서실 부실장과 통화한 사실이 밝혀지면서입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