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1위 후보 측근 구속…이 상태로는 대선 승리 못해”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는 오늘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대장동 의혹의 핵심 인물인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본부장의 구속에 유감을 표명한 것과 관련, “책임은 말로 지는 게 아니라 행동으로 지는 것이라고 본인이 말하지 않았느냐”고 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