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 일확천금” vs “후보직 걸겠다”…대장동 의혹 격돌

다음 주 호남지역 경선을 앞두고 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들이 TV 토론에서 격돌했습니다. 특히 대장동 개발사업을 놓고 이재명 이낙연 후보는 물론 추미애 박용진 후보까지 물고 물리는 설전을 벌였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