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전침대 펴고 숙식…’尹의 꾀주머니’로 돌아온 이준석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대선을 두 달 앞두고 윤석열호로 돌아왔습니다. 단출하게 개편한 선거대책본부 내 별도의 직함이 없는 리베로격이지만, 사실상 선거 캠페인 전반을 기획하는 '브레인'으로서 대선전을 진두지휘할 것으로 보입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