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 쇼트트랙 판정 비판 “올림픽 정신 훼손”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가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종목에서 한국 선수들이 석연찮은 판정으로 실격된 것과 관련, “올림픽 정신이 훼손되고 있다.”라고 비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