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안철수, ‘쌍특검’ 고리로 제3지대 공조 승부수

정의당 심상정 대선 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가 따로 만났습니다. 거대 양당 후보들을 겨냥해서 대장동 의혹과 고발 사주 의혹 모두 특검이 필요하다는 데에는 두 후보가 뜻을 같이했는데, 단일화 논의는 전혀 없었다고 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