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예산정책처 “신재생에너지 발전비용 급증…원자력 5배”

신재생에너지 전력생산 비용이 빠르게 오르면서 발전사들의 적자 폭도 함께 커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예산정책처가 국민의힘 구자근 의원 의뢰로 발간한 ‘발전원가 기준 에너지 효율성 분석’ 자료를 보면, 지난해 신재생에너지 발전원가는 264.6원으로 분석됐습니다.

기사 더보기